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4.7.24 (수)
[서울포스트기획2] 논단 리뷰 - 법원,선관위가 불허한 2자토론으로 안철수를 배제할려는 윤석열의 거만함,한심함과 무자료토론 주장한 이재명의 무지함,비열함.. 토론이나 연설능력은 서양(미국인 등)에 비해 동양(특히 한국인)이 형편없어 + 도널드 트럼프 독립기념일 연설 추가 (2022/01/31)
양기용 기자 (2024/07/21)
[서울포스트기획1] 진단 리뷰, '교활한 거짓말쟁이' 힐러리 를 누르고 승리한 '솔직한 막말종결자' 트럼프 의 트라이엄프(Trump's Triumph) (2016/11/09)
양기용 기자 (2024/07/20)
[서울포스트 논단] 얼렁뚱땅 대충대충 감정적인 윤석열이 망쪼든 보수를 배신하고 이재명 대통령 만들려는 마당에, 한동훈은 보수정당 리빌딩 위한 지극히 이성적 대처.. 지난 총선전 여론에서도 국힘당은 항상 100석 전후가 맞아.. 尹이 망친 선거에서 韓의 이조심판론으로 108석 얻은 것은 선방한 셈.. 시국 제대로 본 제정신 박힌 보수논객 한 놈 없어
양기용 기자 (2024/07/10)
[서울포스트 논평] 시청역 역주행 사고는 급발진,과실치사 아닌 살인,미필적 고의살인 범죄로 봐야.. 노무현때부터 법비들 세상되어 한국인의 질서의식은 개만도 못해졌다
양기용 기자 (2024/07/06)
[서울포스트 논단] 내가 친일파가 된 이유, 내가 이완용이라면 이 나라를 백번은 팔아 먹었을 것.. 성진국은 선진국, 매춘과 모든 자유에 미친 나라 네덜란드.. 세계문명의 끝이자 오지 한반도, 지도자는 특별한 생각으로 나라 경영해야.. 잘 놀기, 뉴욕,마이애미 수영복 런웨이 등등, '니덜 모 하뉘?'
[서울포스트 논단] 내가 친일파가 된 이유, 내가 이완용이라면 이 나라를 백번은 팔아 먹었을 것.. 성진국은 선진국, 매춘과 모든 자유에 미친 나라 네덜란드.. 세계문명의 끝이자 오지 한반도, 지도자는 특별한 생각으로 나라 경영해야.. 잘 놀기, 뉴욕,마이애미 수영복 런웨이 등등, '니덜 모 하뉘?'
양기용 기자 (2024/06/23)
[서울포스트논단] 미국 포함 유럽 군사동맹체 나토(NATO, 북대서양조약기구)가 명분도 없이 러시아 를 침공한다고? 강국 영국,프랑스,독일 은 이득없어 소극적.. 연합국은 핵폭탄사용 불가하지만 푸틴 은 소규모 핵무기 사용해 폴란드,발트3국 등 약한고리 먼저 초토화시킬 것
[서울포스트논단] 미국 포함 유럽 군사동맹체 나토(NATO, 북대서양조약기구)가 명분도 없이 러시아 를 침공한다고? 강국 영국,프랑스,독일 은 이득없어 소극적.. 연합국은 핵폭탄사용 불가하지만 푸틴 은 소규모 핵무기 사용해 폴란드,발트3국 등 약한고리 먼저 초토화시킬 것
양기용 기자 (2024/06/08)
[서울포스트논단] 지지율21% 윤석열, 곧 골로 간다.. 노소영과 이혼 sk재산분할 1.4조 최태원, 곧 골로간다.. 인도 타지마할 왕복 기내식 6천만원 김정숙 일당, 거지가 들었는지 뭘 쳐먹었는지 배부터 갈라 보자
양기용 기자 (2024/06/06)
[서울포스트 일상포토] 멋진 풍경의 아침 - 철거 예정지에 불암산을 배경으로 서 있는 예배당.. 장미의 계절, 조경농원의 고급스런 보라색 장미꽃.. 귀가길 북한산 노을
[서울포스트 일상포토] 멋진 풍경의 아침 - 철거 예정지에 불암산을 배경으로 서 있는 예배당.. 장미의 계절, 조경농원의 고급스런 보라색 장미꽃.. 귀가길 북한산 노을
양기용 기자 (2024/06/02)
[서울포스트논설 리뷰] 검찰이 각성해서 이재명수사 박차? 문재인,김정숙,문다혜 수사 점화? 2년동안 팡팡 놀다가 뜬금없는 소리나 해대는 윤석열이 우왕좌왕 본질 흐릴려는 전략일 뿐.. 보수는 文,李 졸개가 된 尹을 빨리 내쫒아야 재정비할 시간 번다 (2024/05/19)
양기용 기자 (2024/06/01)
[2023년1월 서울포스트기획,특집리뷰]⑤ 굴러온 돌 윤석열(뼛속까지 진보좌파)이 박힌 돌 나경원(20년 진보수)를 빼다.. 윤이 당대표로 김기현을 점지한 선개개입은 대장동 양아치 이재명 봐주고 장제원이 가교로 국회의원 총선 중대선거구 관철 목적일 것.. 탕춘대 위의 연산군처럼 왕놀이에 재미 들린 윤, 곧 골로 간다 (2023/01/14)
양기용 기자 (2024/05/26)

처음이전 10쪽12345678910다음 10쪽마지막


 

  게시판모음

서울포스트
 
뉴스소개 | 광고제휴 | 이메일구독 | 공지알림 | 개인정보보호 | 기사제보

신문등록: 서울 아00174호[2006.2.16, 발행일:2005.12.23]. 발행인·편집인: 양기용.
서울시 중랑구 겸재로 49길 40. Tel: (02)433-4763. seoulpost@naver.com; seoulpostonline@kakao.com
Copyright ⓒ2005 The Seoul Post. Some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양기용.
서울포스트 자체기사는 상업목적외에 전재·복사·배포를 허용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