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18.12.10 (월)
 http://www.seoulpost.co.kr/news/37601
2018년 제60회 그래미 어워드, 브루노 마스 7개 부문 휩쓸어
 양기용 기자 (발행일: 2018/01/29 21:08:26)

ⓒ자료

 

[서울포스트 량기룡 기자=] 2018년 제60회 그래미 시상식 (60th Grammy Awards, 2018)에서 브루노 마스 (Bruno Mars)가 7관왕에 올랐다. 그래미어워드 는 미국 레코드 예술과학 아카데미가 해마다 우수한 레코드와 앨범을 선정하여 주는 상.

 

28일(현지시간) 한 매체에 따르면, 브루노 마스 는 15년만에 로스앤젤레스 에서 뉴욕 으로 옮겨 열린 제60회 그래미 어워즈 4개 본상 중 3개 - 올해의 레코드상, 올해의 노래상, 올해의 앨범상 과 트로피, 또 베스트 R&B송, 베스트 R&B앨범, 베스트 R&B 퍼포먼스, 베스트 엔지니어드 앨범 까지 7개 부문을 휩쓸었다. 

 

이날 미국의 롤링스톤지(Rolling Stone誌)는 브루노 마스 의  2016년 말 발표한 곡 '댓츠 왓 아이 라이크'(That's What I like)로 3개(올해의 노래, 베스트 R&B 퍼포먼스, 베스트 R&B)의 상, 4개는 이 노래가 수록된 앨범 '24K 매직'으로 수상했다고 전했다.

 

서울포스느 는 지난 2013년 '유튜브 단기 최다 조회 - 브루노 마스 의 '저스트 더 웨이 유 아'를 소개한 바 있다. 물론 최다 는 아니었고, 그 기사에서 마치 마이클 잭슨 의 재림으로 까지 봤을 정도로 재주 많은 가수 를 강조했다. 165cm 단신, 키 작은 거인의 포효를.  그 당시 'Marry You'라는 곡도 플래시몹 에 자주 등장하며 인기를 끌었고 우리나라에서도 애청된 곡.

 

유튜브 는 지금도 음악천국이다. 2013년 오랜만에 대중음악을 들어보고 조회 수를 보니 2억,3억,5억 뷰가 많았고 싸이 강남스타일 이 15억뷰 로 유튜브 최다 조회상을 받기도 했다. 지금 어떤 가수는 50억뷰에 이르고 20억,30억뷰는 부지기 수 다.

 
[MTV] 유튜브 단기 최다 조회 - 브루노 마스 의 '저스트 더 웨이 유 아'  양기용 기자  [2013.03.12]
 
 

 

브루노 마스 는 푸에르토리코 계 아버지 피트 '헤르난데스' 와 필리핀 계 어머니 버나뎃 '버니'사이에서 피터 진 헤르난데스 라는 이름으로 1985년 하와이 주 호놀룰루 와이키키 에서 태어났다. 어머니는 필리핀 에서 하와이 로 이민을 왔고, 아버지는 뉴욕 브룩클린 에서 이사를 왔다. 어머니는 훌라 댄서 일을 하고있었고, 아버지는 타악기 연주가. 마스 가 두 살이 되던 해, 아버지가 통통한 모습이 레슬링 선수 브루노 사마티노 와 닮았다는 이유로 "브루노"라는 별명을 지어주었다.
 

2009년 애틀랜틱 레코즈 와 계약을 체결해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2010년 10월 마스 의 데뷔 앨범 Doo-Wops & Hooligans가 발매되고 싱글 인 두번째 싱글 "Grenade"는 빌보드 핫 100 1위에 오르기도 했다. 또한 데뷔 앨범 은 빌보드 200에서 3주 동안 1위를 차지했다. 또한 2011년 2월 열린 제53회 그래미 상에서 "Just the Way You Are"로 최우수 남자 보컬 퍼포먼스상을 수상한 바 있다. 

 

아래 음악을 마이클 잭슨 과 비교해 들어봄도 좋을 것 같다.  이번에는 베이루트 공항에서 아랍인의 프로포즈 도 함께!

 

 

Bruno Mars - That’s What I Like [Official Video]
  

 

Bruno Mars - Just The Way You Are [OFFICIAL VIDEO]  

 

Bruno Mars Marry You Flash Mob Proposal Jacob and Eliane

- Beirut Rafic Hariri International Airport  

 

- 다음은 제60회 그래미 어워즈의 주요 수상자(곡). 

△올해의 레코드=브루노 마스 ‘24K Magic’ △올해의 앨범=브루노 마스 ‘24K Magic’ △올해의 노래=브루노 마스 ‘That’s What I Like‘ △베스트 뉴 아티스트=알레시아 카라 (이상은 주요 4부문)

 

△베스트 팝 솔로 퍼포먼스=에드 시런 ’Shape Of You‘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포르투갈 더 맨 ’Feel It Still‘ △베스트 팝 보컬 앨범=에드 시런 ’÷ (Divide)‘△베스트 댄스/일렉트로닉 앨범=크래프트워크 ’3-D The Catalogue‘ △베스트 락 퍼포먼스=레너드 코헨 ’You Want It Darker‘ △베스트 메탈 퍼포먼스=마스토돈 ’Sultan’s Curse‘ △베스트 락 송=푸 파이터 ’Run‘ △베스트 록 앨범=더 워 온 드럭스 ’A Deeper Understanding‘ △베스트 얼터너티브뮤직 앨범=더 내셔널 ’Sleep Well Beast‘ △베스트 R&B 퍼포먼스=브루노 마스 ’That‘s What I Like’ △베스트 트레디셔널 R&B 퍼포먼스=차일디쉬 감비노‘Redbone’ △베스트 R&B 송=브루노 마스 ‘That’s What I Like‘ △베스트 어반 컨템포러리 앨범=더 위켄드 ’Starboy‘ △베스트 R&B 앨범=브루노 마스 ’24K Magic‘ △베스트 랩 퍼포먼스=켄드릭 라마 ’HUMBLE.‘ △베스트 랩/송 퍼포먼스=켄드릭 라마 ’LOYALTY.‘ △베스트 랩 송=켄드릭 라마 ’HUMBLE.‘ △베스트 랩 앨범=켄드릭 라마 ’DAMN‘ △베스트 컨트리 솔로 퍼포먼스=크리스 스테이플턴 ’Either Way‘ △베스트 컨트리 송=마이크 허더슨& 크리스 스테이플턴 ’Broken Halos‘ △베스트 컨트리 앨범=크리스 스테이플턴 ’From A Room: Volume 1‘ △베스트 뉴에이지 앨범=피터 케이터 ’Dancing On Water‘ △베스트 라틴재즈 앙상블 앨범=크리스티안 맥브리지 빅밴드 ’Bringin‘ It’ △베스트 라틴재즈 앨범=파블로 지글러 트리오 ‘Jazz Tango’ △베스트 라틴팝 앨범=샤키라 ‘El Dorado’ △베스트 트로피컬 라틴 앨범=루버 블렌스 콘 로베르토 델가도 & 오케스트라 ‘Salsa Big Band’ △베스트 아메리칸 루츠 퍼포먼스=알라바마 셰이크스 ‘Killer Diller Blues’ △베스트 아메리칸 루츠 송=제이슨 이사벨 앤 더 400 유닛 ‘If We Were Vampires’ △베스트 아메리카나 앨범=제이슨 이사벨 앤 더 400 유닛 ‘The Nashville Sound’ △베스트 트레디셔널 블루스 앨범=롤링스톤스 ‘Blue & Lonesome’ △베스트 컨템포러리 블루스 앨범=타이 마하이 & 켑 ‘Mo’ ‘TajMo’ △베스트 포크 앨범=아이미 만 ‘Mental Illness’ △베스트 레게 앨범=다미안 “Jr.Gong” Marley ‘Stony Hill’ △베스트 월드뮤직 앨범=레이디스미스 블랙 맘바조 ‘Shaka Zulu Revisited: 30th Anniversary Celebration’ △베스트 코미디 앨범=데이브 채플레 ‘The Age Of Spin&Deep In The Heart Of Texas’ △베스트 엔지니어드 앨범, 논 클래식=브루노 마스 ‘24K Magic’ △올해의 프로듀서, 논 클래식=그렉 커스틴 △올해의 뮤직비디오=켄드릭 라마 ‘HUMBLE’ △올해의 뮤직 필름=‘The Defiant Ones’

 

[NEWStory makes History - 서울포스트.seoulpost.co.kr]
'서울포스트' 태그와 함께 (상업목적 외) 전재·복사·배포 허용
(*포털 다음 에 뉴스 송고)


관련기사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게시판모음

서울포스트
 
뉴스소개 | 광고제휴 | 이메일구독 | 공지알림 | 개인정보보호 | 기사제보

신문등록: 서울 아00174호[2006.2.16, 발행일:2005.12.23]. 발행인·편집인: 양기용.
서울시 중랑구 겸재로 49길 40. Tel: (02)433-4763. seoulpost@naver.com; seoulpostonline@daum.net
Copyright ⓒ2005-2018 The Seoul Post Some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양기용.
서울포스트 자체기사는 상업목적외에 전재·복사·배포를 허용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